대학소식

[보도자료]WCU 정보전자융합공학부, 개원기념 국제 심포지엄 개최

2009-10-15674

– 미국・중국 등 해외학자 및 LG전자・KT 등 국내 기업 연구자들 한 자리에
– 분야별 강연 및 차세대 신성장동력인 U-헬스 분야에 대한 다양한 논의

정부 WCU 사업의 일환으로 첫 걸음을 내딛는 POSTECH 정보전자융합공학부(Division of Information Technology Convergence Engineering・이하 ITCE)가 개원을 맞아 첫 국제 심포지엄을 개최한다.

정보전자융합공학부는 나노, 통신, 바이오, 네트워크, 오토노믹스, 의학 등 다양한 학문과 정보기술(IT)을 융합하여, ‘차세대 신성장 동력’ 기술의 개발과 관련 분야 인재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.

16~17일 양일간 POSTECH 내 POSCO국제관에서 열리는 2009 ITCE 국제심포지엄에는 미국과 중국 등 자동제어학, 생명공학, 나노공학이나 의료 분야의 세계적 석학들은 물론, LG전자와 KT 등 국내 유수기업의 U-헬스(유비쿼터스 의료・U-Health) 연구자 150여명이 한 자리에 모일 예정이다.

이번 심포지엄은 △자동제어학&통신(Autonomics & Communication) △나노공학(Nanotechnology) △의료(Healthcare) 등 3개 분야로 나뉘어 진행되며, 각 세션마다 존 스트라스너(John Strassner) POSTECH 교수(자동제어학&통신), NASA연구소의 메이어 메이야판 박사(나노공학), LG전자의 한성수 박사(의료) 등이 강연을 펼친다.

특히 이번 심포지엄에서는  ‘차세대 신성장동력’으로 각광을 받고 있는 U-헬스 분야에 대한 다양한 논의가 이루어질 예정이어서 눈길을 끈다.

이날 심포지엄과 함께 개원하는 ITCE는 교육과학기술부의 ‘세계적 수준의 연구중심대학 육성(World Class University)’사업의 지원을 받아, 전방위 의료서비스인 ‘U-헬스’분야와 환경 산업 중심의 ‘U-Environment’ 분야를 중심으로 IT와 나노기술과 생명공학기술을 융합하는 교육ㆍ연구를 지향하는 대학원이다.